본문 바로가기

일상이야기/책 이야기

(9)
DOFUS 2.0 ARTBOOK DOFUS 2.0 ARTBOOK 외국게임 원화설정집입니다. 게임원화를 잡을꺼면 이렇게 잡아라~라는 느낌이랄까요? ㅎ_ㅎ 캐쥬얼 게임 그래픽에 관심이 있다면 한번쯤은 보면 어떨까 싶은 책이기도 합니다^^
The art of Pascal Campion_Sunny Side 예전에 홍대 영진문고에서 득템한 Sunny Side 입니다. 그림 느낌이 참 편안하고 행복하더군요. 색감도 참 간결하고 자신이 쓸 색을 정확히 집어서 사용하는거 같다고 해야 할까요. 편안하고 행복한 느낌을 주는 그림들.. ^^
쿠사나기 배경 원화집_背景画集 草薙 쿠사나기 배경 원화집입니다. 권당 5만원에 샀던걸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일본 엔화로는 2800엔인데 아무래도 수입서적에 잘 안팔다 보니.. 국내에서 사면 가격이 좀 비싸더군요^^a 제가 좋아하는 쿠사나기 시리즈 4권입니다. 메인 그림이 파판9편에 나오는 배경원화입니다. 개인적으로 게임배경 관련쪽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께 추천하고 싶은 책중 하나입니다. 책 내용중 일부입니다. 배경묘사가 세부적으로 잘 표현되어 있어 참고자료집으로 상당히 유용합니다. 예전에 다녔던 회사에서는 게임관련 서적들이 작은 도서관처럼 즐비되어 있었는데요. 그때 보고 반해서 구입하게 된 책들입니다.
우리의 술/막걸리 그리고 전통주에 관한 책!! 술술술 입니다. 술술술 만화책입니다. 예전에 책방에서 빌려보고 너무 마음에 들어서 소장용으로 산 만화책중 하나입니다.^^ 참고로 4권이 완결이며 현재 판매중입니다. 전 계속 사야지라는 생각만 하고 까먹고 못사고 있네요 ㅎ_ㅎ 술술술은 글:가리님 그림:홍동기님이 작업하신 작품으로 우리나라 전통술에 대한 이야기가 담겨있습니다. 사실 전 막걸리하면 속이 더부룩하고 맛 더럽게 없고 배만 부르고.. 심지어 트럼에..우리 남편은 막걸리만 먹었다 하면 2박 3일은 꼬박 어어어어~하고 속이 안좋아 집니다. 그러다보니, 대체 왜 돈 주고 사먹는지 이해가 안돼는 사람이였습니다. 이 책을 읽고나서 갑자기 우리나라..원래 옛 방식으로 만든 술은 다른 것인가? 하는 궁금증이 발생하더군요. 술술술 만화책을 보다보면 3권에서는 '월향'이라는 가게..
그 누구도 행복할수 없는 진실...망량의 상자 쿄고쿠 나츠히코 작가님 원작의 추리소설을 멋들어지게 그림으로 옮긴 아키 시미즈 작가님의 만화 '망량의 상자' 입니다 같은 구성으로 후속작 '광골의 꿈'도 있습니다만 그 이야기는 나중에 하기로 할께요^^ 원작 자체가 전승과 토속신앙 역사등에 대한 지식들을 단서의 일부로 삼는데 기승전결이 뛰어나며 구성이 매우 탄탄한 추리 소설입니다. 문제는 사건의 풀이 및 해답을 이야기하는 최 후반부에서 설명속에 기반 지식이 차지하는 비중이 워낙 크다보니 사건의 경위에 대한 설명과 함께 쏟아져 나오는 지식들에 정신이 멍해지게 되죠. 이를 혹자는 '작가가 자신의 박학다식함을 자랑하려고 쓴 소설이다' 라고까지 평하더군요. 사실 그 지식이 없어도 사건의 경위와 흐름을 짚어가는 호흡이 정말 매력적입니다. 그런 소설을 만화로 훌륭하..
야스히코 요시카즈님의 3부작중 두번째_무지갯빛 트로츠키 무지갯빛 트로츠키: 앞서 언급했던 야스히코 요시카즈님의 일본의 제국주의 역사를 다루는 3부작중 두번째 편입니다. 일본인으로서 본 일본은 어떻게 아시아를 초토화 시켰고 어떤 빚을 지었는가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감정적인 부분보다는 역사적 사실과 사건들을 픽션과 잘 엮어서 도대체 누가 무슨짓을 어떻게 벌였는지에 대해 담담하게 풀어나갑니다. 지난번 '왕도의 개' 보다는 시대에 대한 지식이 필요하다는 점은 큰 차이군요. 이 작품을 보시기 전에 만주국에 대해 공부해보시는것도 좋습니다 일본의 제국주의의 광기에 침탈당한 아시아는 점령 이후의 세대들로 넘어가면서 신민화 정책의 효과가 슬슬 나타나기 시작합니다. 먼 옛날 그리스인들이 타 민족을 노예로 부리기 위해 펼치던 주장처럼 아시아의 주인이 될 자격이 있는 민족은 일본..
야스히코 요시카즈님의 작품_ '왕도의 개'입니다. 기동전사 건담의 작가로도 유명하신 야스히코 요시카즈님의 왕도의 개입니다. 요즘은 다양한 짤방이나 개그 유행어로서 더욱 많이 알려진 작품입니다만 ('애송이였기 때문이다.' 라거나 '아빠에게도 맞은적 없는데!!' 라거나 '빨간색은 3배 빠르다! 등등..) 건담에 담긴 정치적 사회적 메세지는 결코 가볍지 않았죠. 그 작가가 아시아를 전쟁으로 몰아넣은 일본의 역사에 대해 어떻게 바라보는지가 잘 드러난 작품입니다. 이후에 적을 작품인 '무지갯빛 트로츠키'와 현재 연재중인 '하늘의 혈맥'까지 합쳐서 3부작으로 자신의 해석과 생각을 피력하고 있지요. ...하늘의 혈맥에 와서는 일본 내 우익에게 위협을 받고 있으시다 합니다. 어느 시대나 솔직하게 말하는 사람은 좋은 대접 받기 힘든가봅니다. 한국인인 우리가 볼때에 '어..
사계절출판사의 '경극이 사라진 날' 입니다. 사계절 출판사에서 발행한 '경극이 사라진날' 입니다. 일본에 의해 아시아가 침략당하던 시절의 이야기는 피해자들에게는 몇번을 되새겨도 가슴아픈 일이고 가해자에게는 외면하거나 왜곡하고 싶은 역사입니다. 점령당한 국가는 신민화 정책으로 인해 자신들의 언어와 문화를 탄압받고 일본인으로서 살아가기를 강요받았지요. 각자의 시각과 입장으로 함께하기 힘든 이야기를 피해자와 가해자 관계였던 한국, 중국, 일본 세 국가가 모여서 같이 이야기를 만들었다는것 만으로도 크나큰 의미라고 생각합니다. 이런 쉽지 않은 일을 해나가고 있는 평화그림책에 박수를 보냅니다. 중국을 대표하는 문화로 꼽히는 경극은 전쟁이 시작되며 자취를 감추고 맙니다. 하지만 전쟁이라는게 뭔지 그리고 왜 싸우는지도 알 리가 없는 어린 소녀는 폭격기를 위해 숨..
숀탠&존마스든의 토끼들 : 강렬하고 매번 다른 느낌으로 다가오는 그림책. 숀탠&존마스든의 토끼들입니다. 국내에서는 아이들의 책이라고만 생각하는 동화책 이지만 심오하고 깊은 이야기를 쉽게 전하는 멋진 이야기들이 많습니다. 그중에서도 제가 가장 좋아하고 아끼는 책입니다. 글과 그림..둘다 굉장히 강렬하지요 벌써 몇번을 보았는지 모르겠지만 매번 다른 느낌으로 다가오는 책입니다. 그림의 분위기에 압도되는데서 그치지 않고 몇번이고 책을 다시 볼때마다 이전에 놓치고 보지 못한 장면과 연출이 새로이 보이기도 하더군요. 커다란 구도와 흐름에서부터 눈에 잘 띄지 않는 세밀한 부분까지 각자의 의미와 상황 분위기를 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동화의 무게감은 그림만이 아닙니다. 절제된 글은 분노와 슬픔을 담은채 담담하게 말하는 느낌을 줍니다. (원래 외국 동화책인데 번역이 정말 잘되었어요.) 얼핏..